매일의지혜

[8월 5일] 시련 중에 하느님께 돌아서기

by 언제나 posted Aug 05,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8월5일.jpg

 

- 시련 중에 하느님께 돌아서기 -

 

현재 제 생활을 위협하는 많은 재앙이 있습니다.

쓰디 쓴 물이 제 영혼의 깊은 곳까지 들어오고 있습니다

(시편 69,2).

걱정,

불안,

위험,

두려움,

공포가 온통 안팎으로 저를 둘러쌓습니다.

제가 버림받았음에

그리고 주님의 보호에만 의존함을 기뻐하며

하느님께 부르짖습니다.

 

 

[기도]

 

사랑하는 하느님,

아주 작은 시련에도 저는 당황케 됩니다.

그럴때 은총으로 저를 채워주시어

당신으로부터 도망가지 않고

오히려 다가갈 수 있게 하소서. 

 

 

- ‘살아있는 매일의 지혜’ 중에서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89 [8월 16일] 걱정거리를 광고하지 않기 file 언제나 2019.08.16 54
1088 [8월 15일] 마리아와 함께 기뻐하기 file 언제나 2019.08.15 70
1087 [8월 14일] 잘못에 대해 걱정 않기 file 언제나 2019.08.14 48
1086 [8월 13일] 하느님의 계획안에서 기뻐하기 file 언제나 2019.08.13 54
1085 [8월 12일] 시련을 변모시키기 file 언제나 2019.08.12 48
1084 [8월 11일] 과도한 자기반성 피하기 file 언제나 2019.08.11 68
1083 [8월 10일] 순경예서나 역경에서나 file 언제나 2019.08.10 49
1082 [8월 9일] 하느님으로부터 직접 시련받기 file 언제나 2019.08.09 66
1081 [8월 8일] 하느님께 근심 양도하기 file 언제나 2019.08.08 59
1080 [8월 7일] 고통을 비교하지 말기 file 언제나 2019.08.07 76
1079 [8월 6일] 관계없는 일 피하기 file 언제나 2019.08.06 66
» [8월 5일] 시련 중에 하느님께 돌아서기 file 언제나 2019.08.05 50
1077 [8월 4일] 배우자와 걱정 나누기 file 언제나 2019.08.04 59
1076 [8월 3일] 사건을 통해 뜻을 보여주시는 하느님 file 언제나 2019.08.03 57
1075 [8월 2일] 잘못 인정하기 file 언제나 2019.08.02 57
1074 [8월 1일] 예수님의 유쾌한 사랑 file 언제나 2019.08.01 49
1073 [7월 31일] 자제력의 필요 file 언제나 2019.07.31 68
1072 [7월 30일] 우리를 성화시키는 매일의 십자가 file 언제나 2019.07.30 51
1071 [7월 29일] 영적 우정 file 언제나 2019.07.29 52
1070 [7월 28일] 유혹 무시하기 file 언제나 2019.07.28 7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61 Next
/ 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