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의지혜

[11월 6일] 하느님께 병고를 봉헌하기

by 언제나 posted Nov 06,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1월6일.jpg

- 하느님께 병고를 봉헌하기 -

 

병은 하느님과의 결합을

방해하지 않고

오히려 도와줄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예수님 안에

나의 가장 사랑하는 딸이여,

지고의 선이신 분의

온유한 마음에서 편히 쉬십시오.

번제의 제물로

하느님께 자신을 바치고

하늘에서 불을 내려

제물을 태우시는

거룩한 임금께 기도 드리십시오.

우리가 죽든 살든

우리는 하느님께 속해 있습니다.(로마 14,8).

 

 

[기도]

 

사랑하는 주님,

아플 때 보통

내심으로 몸부림치고 버둥거립니다만,

제 자신을 당신께 드리고 싶습니다.

비록 당신 사랑으로 정화된 선물도 아니고

완벽하지도 않지만 저를 받아 주소서.

 

 

- ‘살아있는 매일의 지혜’중에서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80 [11월 15일]하느님을 실망시켜드리지 않을까 하는 두려움을 무시하기 newfile 언제나 2019.11.15 22
1179 [11월 14일] 기도가 만족스럽지 않을 때 file 언제나 2019.11.14 27
1178 [11월 13일] 의심 극복하기 file 언제나 2019.11.13 49
1177 [11월 12일] 메마름 중의 용기 file 언제나 2019.11.12 44
1176 [11월 11일] 감정이 아니라, 영으로 받아들임 file 언제나 2019.11.11 123
1175 [11월 10일] 하느님을 그리려 애쓰지 말기 file 언제나 2019.11.10 40
1174 [11월 9일] 죄의식에 휘둘리지 않기 file 언제나 2019.11.09 50
1173 [11월 8일] 병중에 평온함 file 언제나 2019.11.08 51
1172 [11월 7일] 유머로 비극 대하기 file 언제나 2019.11.07 59
» [11월 6일] 하느님께 병고를 봉헌하기 file 언제나 2019.11.06 49
1170 [11월 5일] 예수님에 집중하기 file 언제나 2019.11.05 41
1169 [11월 4일] 성인들의 시련 file 언제나 2019.11.04 39
1168 [11월 3일] 사랑으로 이끄는 자기부정 file 언제나 2019.11.03 49
1167 [11월 2일] 죽음, 천국에 이르는 문 file 언제나 2019.11.02 59
1166 [11월 1일] 죄인들을 위해 일하시는 하느님 file 언제나 2019.11.01 50
1165 [10월 31일] 희망을 품은 고통 file 언제나 2019.10.31 70
1164 [10월 30일] 유혹은 신앙을 발전시킨다 file 언제나 2019.10.30 52
1163 [10월 29일] 어린이들의 자유를 존중하기 file 언제나 2019.10.29 42
1162 [10월 28일] 결혼의 평화는 주님으로부터 file 언제나 2019.10.28 51
1161 [10월 27일] 날씨까지 조절하시는 하느님 file 언제나 2019.10.27 3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9 Next
/ 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