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日是好日

2020.01.01 09:51

경자년 새 해 첫날!

조회 수 12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작년 말일 11시 쯤 자리에 들었다가 12시 15분에 깨다. 잠시 딴 짓 좀 하다가 다시 잠들어 3시에 일어나다. 날이 많이 풀려 포근하게까지 느껴진다.

 

천주의 성모 마리아 대축일인 오늘 이 지구촌 구석구석까지 평화가 깃들이기를 기원하며 미사를 드리다. 평화란 에너지의 평형상태와는 다르다. 만약 평화가 그런 것이라면 사람들은 권태로워라 서도 평화를 깨려 할 것이다. 하느님이 주시는 평화는 고요함 가운데 움직임이 있고 [정중동(靜中動)], 움직이는 가운데 고요함이 있듯이 [동중정(動中靜)] 평형을 유지하려는 부단한 애씀중에만 가능하다. 미사후 홀로 우이령을 오르는데 싸라기눈이 내리기 시작한다. 새해 첫날 눈이니 서설(瑞雪)이다.

 

차고를 차지하고 있는 노랑 길냥이는 그들의 세계에선 폭력배 정도 되는갑다. 새벽에 나를 보고는 밥달라고 큰 소리로 야옹거린다. 솔이가 보고 싶다.

 

우이령에서 내려와 떡국을 한 그릇 먹으니 이제 65세다. 떡국을 먹고 한 살 더 먹는 것은 여느 해와 같으나 올해는 경로우대를 받기 시작하므로 사뭇 다른 새해와는 다르다. 간간이 내리던 싸라기 눈발이 굵어진다. 날이 따뜻하여 낮에는 녹을 것 같다. 이렇게 새 해 경자년이 시작되다.

 

 

  1. 공현축일

    Date2020.01.05 By후박나무 Views126
    Read More
  2. 경자년 새 해 첫날!

    Date2020.01.01 By후박나무 Views124
    Read More
  3. 사는 일이 '막막' 할 때!

    Date2019.12.26 By후박나무 Views162
    Read More
  4. 노인네

    Date2019.12.25 By후박나무 Views149
    Read More
  5. '메시아의 탄생'

    Date2019.12.23 By후박나무 Views106
    Read More
  6. 머리카락

    Date2019.12.19 By후박나무 Views116
    Read More
  7. "묘사된 들판은 원래의 초록빛보다 더 푸르다."

    Date2019.12.15 By후박나무 Views305
    Read More
  8. 기초연금

    Date2019.12.09 By후박나무 Views123
    Read More
  9. '먹방'

    Date2019.12.05 By후박나무 Views110
    Read More
  10. 대림절

    Date2019.12.01 By후박나무 Views134
    Read More
  11. Dukkha(둑카- 고, 불안정)

    Date2019.12.01 By후박나무 Views82
    Read More
  12. 좌도(左盜)와 우도(右盜)

    Date2019.11.24 By후박나무 Views98
    Read More
  13. 생긴대로

    Date2019.11.20 By후박나무 Views133
    Read More
  14. 자캐오-jnanic

    Date2019.11.19 By후박나무 Views75
    Read More
  15. 머물러 있는 청춘인줄 알았는데!

    Date2019.11.14 By후박나무 Views120
    Read More
  16. Novena 마지막 날!

    Date2019.11.10 By후박나무 Views115
    Read More
  17. 抱神以靜(포신이정)

    Date2019.11.07 By후박나무 Views112
    Read More
  18. "너희는 멈추고 나를 알라!"

    Date2019.11.03 By후박나무 Views204
    Read More
  19. 악연(惡緣)과 가연(佳緣)

    Date2019.11.02 By후박나무 Views117
    Read More
  20. 모두 다 사라지는 것은 아닌 달!

    Date2019.11.01 By후박나무 Views8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