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의지혜

[5월 19일] 양심의 가책 다루기

by 언제나 posted May 19,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5월019일.jpg

 

- 양심의 가책 다루기 -

 

일반적인 것을 반복해 고백하는 것을 저는 강하게 반대합니다.

특히 같은 것을 여러 번 할 때

그것은 득보다 해가 많습니다.

여러분이 심각한 죄에서 물러나겠다고 맹세할 수 없다면,

이미 고백한 것을 반복하지 마시오.

 

 

[기도]

 

주님,

양심의 가책에 빠져 과거의 죄가 용서받았다는 보장을

찾는 일이 아주 쉽습니다.

만약 당신께서 원하지 않는 것이 제게 있을 때,

그것을 꼭 가르쳐 주시는 당신의 사랑을 믿게 하소서오.

 

 

- ‘살아있는 매일의 지혜’ 중에서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73 [5월 26일] 박해는 소중하다 newfile 언제나 2020.05.26 0
1372 [5월 25일] 하느님의 품에서 안식 file 언제나 2020.05.25 22
1371 [5월 24일] 결혼생활 중 참회 file 언제나 2020.05.24 44
1370 [5월 23일] 영과 진리 안에서 file 언제나 2020.05.23 36
1369 [5월 22일] 성에 대한 존중 file 언제나 2020.05.22 41
1368 [5월 21일] 평화로이 일을 치름 file 언제나 2020.05.21 40
1367 [5월 20일] 하느님의 뜻이 양식 file 언제나 2020.05.20 32
» [5월 19일] 양심의 가책 다루기 file 언제나 2020.05.19 44
1365 [5월 18일] 화살기도 file 언제나 2020.05.18 42
1364 [5월 17일] 하느님을 위해 진주 만들기 file 언제나 2020.05.17 46
1363 [5월 16일] 인위적인 기도 file 언제나 2020.05.16 36
1362 [5월 15일] 기도 중 하느님 신뢰하기 file 언제나 2020.05.15 44
1361 [5월 14일] 사랑을 통해 배우기 file 언제나 2020.05.14 34
1360 [5월 13일] 십자가를 통한 친밀성 file 언제나 2020.05.14 7
1359 [5월 12일] 기도 식별하기 file 언제나 2020.05.12 24
1358 [5월 11일] 죄의식 file 언제나 2020.05.12 10
1357 [5월 10일] 주님에 대한 평화스러운 두려움 file 언제나 2020.05.12 7
1356 [5월 9일] 하느님의 뜻 식별하기 file 언제나 2020.05.12 9
1355 [5월 8일] 분별 있는 참회 file 언제나 2020.05.12 8
1354 [5월 7일] 성체성사 안에서 예수님과 일치하기 file 언제나 2020.05.12 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9 Next
/ 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