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잔하면서도 멀리 크게  사랑으로 키워주신 아버지가 그립습니다

아버지의 기일에 영혼의 안식을 기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