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네이 글방

다네이 글방 회원들의 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사진말-자기 자리

2018.06.20 16:48

mulgogi 조회 수:80

 

땅으로 올라와 있는 배

녹슨 철로 위의 기차

복원된 해저 유물선 

박제된 독수리.

있어야 할 자리가 아닌 곳에 있고

해야 할 일을 하지 못하고 있는 것은

그들만의 슬픈 이야기 때문이다.

 

사람도 그러하다.

 

아빠가 엄마가

부인이 남편이

선생님과 제자가

사제와 신도가

자기가 걸어야 할 길 위에 있지 않고

자기 아니면 할 수 없는 일이 아닌 다른 일을 하고 있는 것은 

그들에게 슬프고 괴로운 이야기가 있었기 때문이다.

 

영적이라는 말은

슬픈 그들의 이야기가

고통스러웠던 그때의 이야기가

어떤 사람의 마음속으로 들어와 움직인다는 말이다. 

이런 마음으로부터 뭔가 시작하게 하는  

힘과 용기와 지혜와 의지를 성령님께 의탁하면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 감사의 말 mulgogi 2018.06.28 258
60 사진말-어둠 file mulgogi 2018.06.27 113
59 옜다 mulgogi 2018.06.25 75
» 사진말-자기 자리 file mulgogi 2018.06.20 80
57 "행복한 왕자"의 마음 mulgogi 2018.06.18 65
56 사진말-놓아버려 file mulgogi 2018.06.14 66
55 봉헌하는 삶 mulgogi 2018.06.11 80
54 사진말-세월호 file mulgogi 2018.06.10 37
53 나를 살아있게 하는 사람들 mulgogi 2018.06.04 66
52 사진말-뒷모습 file mulgogi 2018.05.25 55
51 책을 읽다 file mulgogi 2018.05.21 94
50 사진말-김밥천국 file mulgogi 2018.05.17 75
49 나는 너희를 친구라고 불렀다 mulgogi 2018.05.13 78
48 사진말-지리산에서 file mulgogi 2018.05.13 58
47 어떤 바람막이 mulgogi 2018.05.07 67
46 사진말-별마당 file mulgogi 2018.05.03 50
45 또 다른 지영이 전하는 위로 mulgogi 2018.04.30 76
44 사진말-마음의 고요 file mulgogi 2018.04.28 62
43 편함을 반납하며 mulgogi 2018.04.23 83
42 사진말-바다 file mulgogi 2018.04.19 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