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고난회 소식

세계 고난회 소식들입니다.

2019년 사순-부활절 총장 담화

by passionist posted Jun 16,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친애하는 예수고난회의 남녀 수도자와 가족 여러분

금년 사순 시기를 맞이하여 여러분께 진심으로 인사를 드립니다아울러 (올해 좀 늦은 감이 있지만예년처럼 저는 고난회 가족이 같이 성찰해보았으면 하는 점에 대해서 말씀 드리고자 합니다우리는 사순 시기의 목표가 회개와 쇄신이며이는 우리가 하느님의 은총에 응답할 때 가능하다는 점을 잘 알고 있습니다곧 ‘너그럽고 자비로운 하느님께 돌아오라’(요엘 2:12-13)는 부르심에 ‘매우 은혜로운 때이며 구원의 날인 “지금”’(2고린 6:2) 응답해야 합니다. 

우리는 우리의 죄를 극복하고 우리의 삶을 복음과 일치시키기 위해 각자 나름대로 특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할 생활의 부분과 그리스도교 신자로서의 소명이 무엇인지에 대해 사순 시기를 시작하면서 이마에 재를 발라 표시를 할 때 이미 명확히 했습니다“죄로부터 벗어나 복음을 믿으십시오.” 여러분은 모두 이러한 각 개인의 소명을 꼭 추구하십시오.

하지만 저는 우리 모두가 이 사순 시기에 “올바른 관계”에 대해 같이 성찰하고 그것을 나누는 시간을 갖기를 희망합니다저는 ‘올바른 관계(right relationships)’야 말로 “시대의 징표” 가운데 하나이며오늘날 성령께서 우리로 하여금 이를 되돌아보라고 촉구하고 계시다고 믿습니다.

최근 교회의 지도자성직자신자들에 의해서 저질러진미성년자와 취약한 성인들을 대상으로 한 (성적신체적심리적정신적폭력 행위와 관련된 스캔들이 밖으로 드러나고 주목을 받으면서 우리를 당혹스럽게 하고충격을 주며,화나게 하고 또 깊은 상처를 주었습니다더욱이 우리들은 우리 고난회 가족들도 이 스캔들에서 결코 예외가 아니라는 점을 알고 있습니다한 걸음 더 나아가그 동안에는 주로 교회와 관련 기구들에게 초점이 맞추어져 왔지만가정을 포함하여 우리 사회 구석구석에서 이 문제가 실제로 발생하고 있다는 점도 우리는 잘 알고 있습니다“미투” 운동과 같은 것이 일어나고 확산되면서 많은 사람들이 학대적이고 폭력적인 관계를 알아달라고 소리치고 있습니다또 무엇이 올바른 관계이고 어떻게 하면 그 관계를 형성할 것인지도 주목을 받게 되었습니다.

올바른 관계란 순수하고 진실된 관계입니다그것은 각자가 자기 자신의 한계 또는 경계를 넘어서지 않으며다른 사람이 하는 방식으로 자신을 내보이려 하거나 혹은 다른 사람이 우리에게 기대하는 것을 하려고 애쓰는 것이 아닙니다.그것은 항상 내면의 진실에 바탕을 두어야 하며,  자신과의 친교(self-intimacy), 곧 자기 존재의 깊은 곳을 보고 알면서 외부와 관계를 맺는 것입니다우리가 이런 방식으로 관계를 맺을 때우리는 진정성과 진실됨 속에서 관계를 맺게 됩니다이럴 때 우리는 따스함을 밖으로 드러내고 다정함을 표현해도 받아들여질 수 있습니다왜냐하면 그것이 진실된 것이기 때문입니다그것은 자기 자신 및 타인과 접촉하려는 마음으로부터 비롯된 것이며사람들 각자 가지고 있는 관계 맺고자 하는 마음문화개성 등을 존중하기 때문에 받아들여지는 것입니다.

 올바른 관계란 인간의 권리입니다. 성경(영감을 받아 기록된 하느님의 말씀)에 따르면우리는 하느님뿐 아니라 타인들우리 자신 및 하느님의 창조물과 건전하고 사랑스러운 방식으로 관계를 맺으라는 계명을 받았습니다그것은 자신의 욕구를 충족하기 위해 상대방을 나쁘게 이용하지 말고 각 존재의 존엄성을 깨닫고 존중하며온전한 존재로 대하라는 것입니다주 너희 하느님이 거룩하니 너희도 거룩한 사람이 되어야 한다.(레위 19:2). 예수님께서는 사랑의 관계(loving relationship)야 말로 제자 됨의 핵심이라고 몸소 가르쳐주십니다. “너는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정신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주 너의 하느님을 사랑해야 한다…네 이웃을 너 자신처럼 사랑해야 한다.(마르 12:28-32)

세상 사람들특히 중요한 자리에 있는 사람들이 타인들과 관계를 맺고그들을 다루는 과정에서 옳지 못한 방식으로 저지른 끔찍한 일에 대해 우리가 눈을 떠 그것을 보고귀를 열어 그것을 들으며마음을 열고 그것을 느끼는 것은 분명 소름 끼치고 고통스러운 일일 것입니다하지만 우리는 이러한 일들이 밖으로 드러나는 것을 성령의 요청곧 시대의 징표로 받아들여야 합니다이것은 진정한 자유를 억압하고하느님타인자기 자신 및 피조물과의 건전하며 사랑스럽고 올바른 관계를 저해하는 핵심적인 문제이기에 성령께서는 우리가 이 문제에 맞서 대면하도록 요구하십니다.

이 사순 시기의 여정을 통해 여러분들이 예수님의 수난죽음부활을 통하여 온전한 삶(wholeness)을 통해 얻는 풍요와 축복치유의 은총을 얻으시기를 바랍니다또 여러분들께서 부활을 축하하면서 그 안에서 주님의 삶과 사랑을 새롭게 깨달으시기를 희망합니다.

예수그리스도 고난수도회 총장 요아킴 레고(Joachim Rego) 신부

 

(출처: 예수그리스도 고난수도회 홈페이지 Superior General Circular Letters, 2019. 3.) 

Superior_General_Feast_of_St._Paul_of_the_Cross.jpg

 


  1. 총장님 2019 대림과 성탄 메시지

    Date2019.12.10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0
    Read More
  2. 카리스마 그 원천을 찾아: 가브리엘 치골라니 신부(Fr. Gabriele Cigolani CP, 마프라에스 관구)

    Date2019.12.03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6
    Read More
  3. 예언자가 되라는 부르심 : 스테파누스 수리안토 신부(Fr. Stefanus Suryanto, CP)

    Date2019.11.27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11
    Read More
  4. 듣고, 기도하고, 고발함 : 엘리 무아카사 신부(Fr. Elie Muaksas CP)

    Date2019.11.27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7
    Read More
  5. 새로운 습지(濕地)에 뿌리내리기: 21세기 고난회의 예언자적 사명 - 그웬 바르드 신부(Fr. Gwen Barde CP)

    Date2019.11.22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7
    Read More
  6. 예언: 십자가의 성바오로와 십자가에 못 박히신 하느님의 수난 - 호세 루이스 퀸테로 신부(Fr. José Luis Quintero CP)

    Date2019.10.17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16
    Read More
  7. 마프라에스 관구 고난회 가족의 평신도 – 레오네 마스나타 신부(Fr. Leone Masnata)

    Date2019.09.16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19
    Read More
  8. 예수고난회 총참사회(General Council) 소식입니다.(6.17~26, 로마)

    Date2019.08.14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31
    Read More
  9. 고난회 도미니꼬 바베리가 개종시킨 뉴먼 추기경이 성인품에 오르다

    Date2019.07.30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34
    Read More
  10. 푸에르토리코의 고난회 평신도운동 : 게쎄마니 2019 체험-“힘든 시기, 용감한 선택들”

    Date2019.07.15 By정영철프란치스코 Views23
    Read More
  11. 제47차 총회 메시지 - 고난회는 젊은이들과 여정을 함께 합니다

    Date2019.06.23 Bypassionist Views34
    Read More
  12. 영국 예수고난회 환경 관련 선언

    Date2019.06.17 Bypassionist Views30
    Read More
  13. 2019년 사순-부활절 총장 담화

    Date2019.06.16 Bypassionist Views25
    Read More
  14. 제47차 총회에서 고난회 평신도에게 보내는 메시지

    Date2019.06.15 Bypassionist Views40
    Read More
  15. 2019 예수고난회 미국 성십자가 관구(CRUC) 총회 개최

    Date2019.06.15 Bypassionist Views3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