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의지혜

[1월 4일] 조롱을 받아들이기

by MONICA posted Jan 07,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월%204일.jpg

 

 

 

여러분에게 상처를 준

적대감, 비난, 조롱,

그리고 우스꽝스런 언급을

하느님께 깊이 감사드리며

받아들여야합니다.

그것은 사랑의 장작더미를 이루는

나무토막과 같으므로

여러분은 그 위에

자신을 사랑의 제물로 바칠 수 있습니다.

    

 

사랑하는 주님.

저를 조롱하는 상대방을 향해

제가 반항하고 분노하며 느끼게 되는

낙담에서 저를 구하소서.

이 같은 사람들을 사랑할 수 있도록

성령께서 저를 인도해 주소서.

 

 

 

- '살아있는 매일의 지혜' 중에서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62 연습4 file CP 2015.02.27 170
1061 [9월 9일] 주님 안에서 현실적인 존재되기 file MONICA 2015.09.09 170
1060 [9월 9일] 주님 안에서 현실적인 존재되기 file MONICA 2016.09.08 126
1059 [9월 8일] 병은 하느님과의 일치를 강화시킬 수 있다. file MONICA 2016.09.08 126
1058 [9월 7일] 예수님과의 친밀한 대화 file MONICA 2015.09.07 281
1057 [9월 7일] 예수님과 친밀한 대화 file MONICA 2016.09.07 128
1056 [9월 6일] 정신 안에서 성적 관계 file MONICA 2016.09.06 124
1055 [9월 5일] 유혹은 일시적이다 file MONICA 2016.09.05 120
1054 [9월 4일] 하느님이 조리한 음식 file MONICA 2015.09.04 172
1053 [9월 4일] 하느님이 조리한 음식 file MONICA 2016.09.05 111
1052 [9월 3일] 살아있는 매일의 지혜(열매를 맺기 위한 죽음) file MONICA 2016.09.05 128
1051 [9월 2일] 홀로이나 자기 충족적이 아니신 하느님 file MONICA 2015.09.02 157
1050 [9월 2일] 홀로이나 자기 충족적이 아니신 하느님 file MONICA 2016.09.05 124
1049 [9월 2일] 홀로이나 자기 충족적이 아니신 하느님 file MONICA 2017.09.02 180
1048 [9월 27일] 고통은 속임수의 표지가 아니다 file MONICA 2016.09.27 151
1047 [9월 26일] 미완성된 일 내버려두기 file MONICA 2016.09.26 143
1046 [9월 25일] 사랑으로 인한 고통은 부활로 이끈다. file MONICA 2016.09.26 117
1045 [9월 25일] 사랑으로 인한 고통은 부활로 이끈다 file MONICA 2015.09.25 149
1044 [9월 24일] 질병 속에 숨어있는 보물 file MONICA 2015.09.24 127
1043 [9월 24일] 질병 속에 숨어있는 보물 file MONICA 2016.09.26 11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4 Next
/ 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