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의지혜

[4월 11일] 하느님의 자비하신 사랑

by 언제나 posted Apr 11,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4월11일.jpg

 

- 하느님의 자비하신 사랑 -

 

우리의 비참함은 하느님의 자비를 자아냅니다.

그분은 우리가 죄 많고 결점 투성이인 것을 아시지만,

또한 당신의 은총을 입으면

생명을 대가로 치른다 해도

단하나의 고의적이고 경미한 죄도

범하지 않을 것임도 아십니다.

아,

사랑하는 작은이여,

왜 여러분은 의심하십니까?

성스러운 사랑의 불 속에

여러분의 흠을 태워버리고

주님을 온전히 신뢰하십시오.

 

 

[기도]

 

사랑하는 주님,

제 잘못과 결점을 보면

당신이 저를 사랑하시고

저로 인해 기뻐하심을 믿기 어렵습니다.

주님,

당신의 자비로운 사랑이

모든 것을 돌봄을 믿게 하소서.

 

 

-‘살아있는 매일의 지혜’ 중에서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2 [4월 10일] 믿음의 눈을 통해 본 아픔 file 언제나 2019.04.10 55
» [4월 11일] 하느님의 자비하신 사랑 file 언제나 2019.04.11 53
160 [4월 12일] 민생고를 하느님께 맡기기 file 언제나 2019.04.12 65
159 [4월 13일] 메마름 : 성장의 표지 file 언제나 2019.04.13 61
158 [2019년 4월 14일] 주님수난 성지주일 : 평화 중에 하느님의 뜻을 받아들이기 file 언제나 2019.04.14 40
157 [2019년 4월 15일] 성주간 월요일 : 자유롭게 수난에 대해 기도하기 file 언제나 2019.04.15 39
156 [2019년 4월 16일] 성주간 화요일 : 예수님과 함께 수난 겪기 file 언제나 2019.04.16 43
155 [2019년 4월 17일] 감사하는 성주간 수요일 : 고통스러워하는 예수님과 대화 file 언제나 2019.04.17 47
154 [2019년 4월 18일] 거룩한 성삼일 성 목요일 : 성체성사, 사랑의 샘 file 언제나 2019.04.18 64
153 [2019년 4월 19일] 성삼일 성 금요일 : 예수님과 같이 죽기 file 언제나 2019.04.19 58
152 [2019년 4월 20일] 거룩한 성주간 성 토요일 : 고통중의 예수님과 마리아와 함께 file 언제나 2019.04.20 72
151 [2019년 4월 21일] 부활대축일 : 예수님께서 부활하셨다, 알레루야! file 언제나 2019.04.21 189
150 [4월 22일] 과오를 하느님께 드리기 file 언제나 2019.04.22 65
149 [4월 23일] 기적중의 기적 file 언제나 2019.04.23 56
148 [4월 24일] 병과 건강 둘 다 받아들이기 file 언제나 2019.04.24 51
147 [4월 25일] 예수님과 더불어 기쁨과 고통 함께 하기 file 언제나 2019.04.25 40
146 [4월 26일] 나쁜 생각들 file 언제나 2019.04.26 51
145 [4월 27일] 우리에게 기도하도록 가르치시는 예수님 file 언제나 2019.04.27 55
144 [4월 28일] 남파된 느낌 file 언제나 2019.04.28 59
143 [4월 29일] 오직 하느님만 신뢰하기 file 언제나 2019.04.29 50
Board Pagination Prev 1 ... 44 45 46 47 48 49 50 51 52 53 ... 57 Next
/ 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