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의지혜

[6월 2일] 하느님의 뜻 갈망하기

by 언제나 posted Jun 01,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6월2일.jpg

 

- 하느님의 뜻 갈망하기 - 

 

오, 내 딸아!

매사에 하느님의 거룩한 뜻이 행해지기를

내가 얼마나 바라는지 네가 알기만 한다면!

내 보잘것없는 모든 기도는 무위로 돌아갔다.

사랑으로

하느님의 거룩한 기쁨으로 변화되는 것 외엔

아무것도 바라지 않는다.

 

 

[기도]

 

사랑하는 주님,

얼마나 자주

저는 당신의 거룩한 뜻을

내가 하고자 하는 일을 막는

딱딱한 쇠막대기로 생각 했는지요.

심지어 무자비하게

일을 진행시키는 힘으로 여기기도 했습니다.

당신의 뜻은

언제나 내가 이해치 못할 때라도

사랑임을 볼 수 있게 가르치소서.

 

 

- ‘살아있는 매일의 지혜’ 중에서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1 [10월 2일] 편지로 소식 전하기 file MONICA 2015.10.02 92
120 [10월 1일] 현재에 살기 file MONICA 2015.10.01 120
119 [9월 25일] 사랑으로 인한 고통은 부활로 이끈다 file MONICA 2015.09.25 149
118 [9월 24일] 질병 속에 숨어있는 보물 file MONICA 2015.09.24 127
117 [9월 23일] 무의식적 기도 file MONICA 2015.09.23 103
116 [9월 22일] 하느님의 뜻과 결혼하기 file MONICA 2015.09.22 405
115 [9월 21일] 하느님의 뜻에 만족하기 file MONICA 2015.09.21 176
114 [9월 19일] 시련에 집중하시 마시오 file MONICA 2015.09.18 154
113 [9월 18일] 거룩한 결혼 file MONICA 2015.09.18 80
112 [9월 17일] 배은망덕 받아들이기 file MONICA 2015.09.17 93
111 [9월 16일] 기도 중에 영에게 양보하기 file MONICA 2015.09.16 105
110 [9월 14일] 고통중에 기뻐하기 file MONICA 2015.09.14 102
109 [9월 10일] 좋은 열매는 속이지 않는다 file MONICA 2015.09.10 115
108 [9월 9일] 주님 안에서 현실적인 존재되기 file MONICA 2015.09.09 170
107 (9월 8일) 병은 하느님과의 일치를 강화할 수 있다. file MONICA 2015.09.08 104
106 [9월 7일] 예수님과의 친밀한 대화 file MONICA 2015.09.07 281
105 [9월 4일] 하느님이 조리한 음식 file MONICA 2015.09.04 172
104 (9월 3일) 살아있는 매일의 지혜(열매를 맺기 위한 죽음) file MONICA 2015.09.03 119
103 [9월 2일] 홀로이나 자기 충족적이 아니신 하느님 file MONICA 2015.09.02 157
102 [9월 1일] 도움 구하기 file MONICA 2015.09.01 74
Board Pagination Prev 1 ... 43 44 45 46 47 48 49 50 51 52 ... 54 Next
/ 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