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의지혜

[8월 2일] 잘못 인정하기

by 언제나 posted Aug 02,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8월02일.jpg

 

 

- 잘못 인정하기 -

 

고백을 들으러 가겠다고 약속하고는

가지 않아 당황했던 부인에 대한 이야기를

당신이 제게 했었습니다.

내가 원인 제공자였기에

저 또한 당황했음을 믿어 주십시오.

가겠다고 약속을 하고는 그만 깜빡 한 겁니다.

내가 기억했다면 분명히 갔을 겁니다.

어떻든 나는 하느님께서 이 모든 것을

좋게 이끄시리라 믿습니다.

 

 

[기도]

 

사랑하는 주님,

하겠다고 약속하고는 얼마나 자주 잊고 사는지요?

성인들조차도 이런 똑같은 잘못을 했음이

위안이 됩니다.

제 잘못으로 마음 상했을지도 모르는

사람을 위해서

당신께서는 제 잘못조차도 선으로 이끄심을

바오로처럼 믿게 하소서

 

 

- ‘살아있는 매일의 지혜’중에서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49 [8월 10일] 순경예서나 역경에서나 file 언제나 2020.08.10 21
1448 [8월 9일] 하느님으로부터 직접 시련받기 file 언제나 2020.08.09 39
1447 [8월 8일] 하느님께 근심 양도하기 file 언제나 2020.08.08 37
1446 [8월 7일] 고통을 비교하지 말기 file 언제나 2020.08.07 39
1445 [8월 6일] 관계없는 일 피하기 file 언제나 2020.08.06 46
1444 [8월 5일] 시련 중에 하느님께 돌아서기 file 언제나 2020.08.05 38
1443 [8월 4일] 배우자와 걱정 나누기 file 언제나 2020.08.04 50
1442 [8월 3일] 사건을 통해 뜻을 보여주시는 하느님 file 언제나 2020.08.03 34
» [8월 2일] 잘못 인정하기 file 언제나 2020.08.02 40
1440 [8월 1일] 예수님의 유쾌한 사랑 file 언제나 2020.08.01 39
1439 [7월 31일] 자제력의 필요 file 언제나 2020.07.31 44
1438 [7월 30일] 우리를 성화시키는 매일의 십자가 file 언제나 2020.07.30 39
1437 [7월 29일] 영적 우정 file 언제나 2020.07.29 43
1436 [7월 28일] 유혹 무시하기 file 언제나 2020.07.28 44
1435 [7월 27일] 죽음, 사랑으로 가는 지름길 file 언제나 2020.07.27 34
1434 [7월 26일] 수난 속에서 고기 잡기 file 언제나 2020.07.26 46
1433 [7월 25일] 사랑의 진주 낳기 file 언제나 2020.07.25 44
1432 [7월 24일] 악을 극복하는 사랑 file 언제나 2020.07.24 43
1431 [7월 23일] 걱정하지 않기 file 언제나 2020.07.23 51
1430 [7월 22일] 십자가 아래에 file 언제나 2020.07.22 3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3 Next
/ 73